2022.05.27 (금)

  • 맑음동두천 17.3℃
  • 구름많음강릉 20.9℃
  • 구름조금서울 17.7℃
  • 맑음대전 19.6℃
  • 맑음대구 22.0℃
  • 맑음울산 22.6℃
  • 맑음광주 18.1℃
  • 맑음부산 20.9℃
  • 맑음고창 19.1℃
  • 맑음제주 22.1℃
  • 맑음강화 17.6℃
  • 맑음보은 17.6℃
  • 맑음금산 18.6℃
  • 맑음강진군 19.4℃
  • 맑음경주시 22.4℃
  • 맑음거제 21.5℃
기상청 제공

화성미래발전포럼 정명근 대표,화성시 기산동 농업기술원 부지에, 반도체 캠퍼스, 테마파크 조성 강조

URL복사

 

 

[경기탑뉴스=박봉석 기자] 화성미래발전포럼 정명근 대표는 진안신도시 예정지와 접해 있어 이전이 불가피해 진 경기도 소유의 농업기술원 부지에 대한 새로운 활용방안을 제시했다.

 

3만7천㎡에 달하는 도농기원 부지는 지난 8월 정부가 발표한 신규 공공택지지구인 진안신도시 구역 내에 위치해 있는데, 신도시 개발 이후 농업연구 장소로서의 기능을 더 이상 수행할 수 없을 것으로 예상되어 이 부지에 반도체 전문 인력을 육성하는 캠퍼스와 미래과학 테마파크를 조성하는 것이 바람직한 방향이라고 주장했다.

 

인근에 삼성전자 반도체 화성캠퍼스를 활용하여 경쟁력 있는 전문 인력 육성을 통해 산업적 기능을 높여 새로 조성되는 진안신도시가 자급 신도시로서 정주성을 높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또한 테마파크를 유치하여 아이들과 시민들이 이곳을 찾아 반도체의 원리와 기능을 쉽게 배우는 학습과 체험의 장을 만들고, 반도체가 우리 삶에 미치는 영향을 실제 체험 등으로 구현해 줄 수 있는 장소로 활용될 수 있다.'고 밝혔다.

 

화성시, 경기도, 삼정전자의 상호 협력을 통하여 삼성전자와 화성시 주도하에 대학유치 등 산학협력 방안을 내놓을 경우 상기 계획은 조속히 실행될 수 있으며 이를 관광 자원화한다면 반도체 강국을 대표할 세계적 명소가 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정명근 화성미래발전포럼 대표는 "농업기술원 부지에 반도체 인력 육성 캠퍼스와 테마파크를 유치하면 진안신도시의 자족기능 확충은 물론 병점과 동탄까지 경제 파급 효과가 커지고 도시의 수준이 높아질 수 있으며, 화성 서부권은 경기도농업기술원 이전을 통해 부가가치 높은 6차 산업 혁명을 이룰 수 있을 것이다”라고 강조했다.